주 메뉴 열기
FIAV 011110.svg 말라위의 국기 (1964년 ~ 2010년, 2012년 ~ 현재, 비율 2:3)
말라위의 대통령기

말라위의 국기1964년 7월 6일에 제정되었으며 2010년 7월 29일에 한 번 바뀌었다.

1964년에 제정된 국기는 검은색과 빨간색, 초록색 세 가지 색의 가로 줄무늬 바탕에 검정색 줄무늬 가운데에 붉은 태양이 떠오르는 모습이 그려져 있었는데 떠오르는 붉은 태양은 아프리카의 희망과 자유의 여명을, 검정은 아프리카인을, 빨강은 투쟁에서 흘렸던 피를, 초록색은 자연을 뜻한다.

2010년에 빙구 와 무타리카 대통령에 의해 채택된 국기 디자인은 이전 도안에서 검정과 빨강의 색 배치를 서로 바꿔 빨강-검정-초록 순으로 이루어진 세 가지 색의 가로 줄무늬 바탕 가운데에 하얀 태양이 그 모습을 온전히 드러내며 그려져 있는 디자인으로 변경되었는데 하얀 태양은 독립 이후부터 진행되고 있는 말라위의 경제 발전을 뜻한다. 이러한 말라위의 국기는 2012년 5월 28일까지 사용되다가, 그 해 집권한 조이스 반다 대통령에 의해서 1964년에 제정된 옛 국기로 환원하였다.

색상편집

색상 검정 빨강 초록
RGB 0–0–0
(#000000)
206–17–38
(#CE1126)
51–158–53
(#339E35)

과거의 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