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메리 앨리스 메이프스 (Mary Alice Mapes, 1956년 5월 9일 출생)[1] 는 미국의 저널리스트, 전 TV 뉴스 프로듀서이자 작가이다. 그녀는 CBS 뉴스의 메인 프로듀서였으며, 주로 CBS 이브닝 뉴스와 황금시간대 프로그램인 <60분>을 담당했다. 그녀는 피버디상을 수상한 이라크 아부 그라이브 포로 수용소 미군 포로 학대 스캔들, 상원의원 스트롬 서몬드의 숨겨둔 혼혈 딸인 에시 매 워싱턴(Essie Mae Washington)에 관한 특종으로 유명하다. 2005년에 킬리언 문서 논란(Killian documents controversy)으로 인해 CBS에서 해고되었다.

메리 메이프스 Mary Alice Mapes
출생 워싱턴주
국적 미국
직업 저널리스트, 프로듀서
배우자 마크 롤스태드 (1987-현재)


목차

성장 배경편집

메이프스는 워싱턴주 벌링턴(Burlington)에서 네 명의 자매와 함께 자랐다. 그녀의 부모는 공화주의자였으며, 메이프스와 사이가 틀어진 그녀의 아버지는 극심한 알콜중독자였다. 메이프스는 1974년에 벌링턴-에디슨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워싱턴대에서 커뮤니케이션과 정치학을 공부했다. 1980년대에 그녀는 시애틀의 KIRO-TV에서 일했다. 그녀는 프로듀서 및 기자로 활동하던 시절에 배우자인 마크 롤스태드(Mark Wrolstad)를 만났으며, 이들은 1987년에 결혼했다.

CBS에서의 커리어편집

메이프스는 1989년, CBS 뉴스에서 일하기 위해 텍사스주 달라스(Dallas)로 이동하였다. 1999년에 메이프스는 댄 래더(Dan Rather)의 지명에 따라 <60분>의 프로듀서로 일하게 된다. 그녀는 CBS 뉴스에서 15년 간 일했다.

<60분>에서 메이프스는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의 학대 스캔들에 관한 미군의 조사 내용을 보도하였고, 이를 통해 피버디상을 수상하였다. 또한, 상원의원 스트롬 서몬드의 숨겨둔 혼혈 딸인 에시 매 워싱턴(Essie Mae Washington)에 관한 특종 보도물을 제작하기도 하였다.

관련 서적 및 영화편집

2005년 메이프스의 저서 <진실과 의무: 언론, 대통령 그리고 권력의 특권(Truth and Duty: The Press, the President, and the Privilege of Power)>이 출판되었다. 이는 2015년에 케이트 블란쳇(메리 메이프스 역), 로버트 레드포드(댄 래더 역) 주연의 영화 <트루스>로 영화화 되었다.

CBS 이후편집

메이프스는 작가이자 컨설턴트로 일하고 있다. 뉴스 잡지 <The Nation>의 기고자로 2007년, 2008년 활동했다.

D 매거진의 2016년 5월 이슈에서 메이프스는 토미 리 워커(Tommy Lee Walker)에 대한 헨리 웨이드(Henry Wade)의 1954년 유죄 판결에 관한 글을 썼다.

각주편집

  1. Mary Mapes public record accessed 11-7-2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