뭄타즈 마할

샤 자한의 부인

뭄타즈 마할(페르시아어: ممتاز محل Mumtāz Maḥall, 힌디어: मुमताज़ महल Mumtāz Mahal), 본명: 아르주만드 바누(페르시아어: ارجمند بانو Arjumand Bānū, 1595년 4월 6일 ~ 1631년 6월 17일)로, 샤 자한의 아내이다. 그녀는 누르 자한의 오빠 아불하산 아사프 칸의 딸이다. 뭄타즈 마할이라는 경칭은 샤 자한무굴 제국의 황제로 즉위한 후에 수여 받은 것이다. 샤 자한1612년에 결혼한 아르주만드 바누 베굼샤 자한이 가장 총애한 아내로, 그와의 사이에서 14명의 아이를 보았고, 그 중 7명이 성년까지 살아남았다. 하지만 데칸 고원의 부르한푸르에서 딸을 낳은지 얼마 되지 않아 젊은 나이에 죽었다. 기록에 따르면 뭄타즈 마할은 아름답고 쾌활한 사람이었다. 그녀의 이른 죽음을 기리기 위해 샤 자한이 지은 그녀의 영묘가 바로 타지마할이다.[1][2]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아르주만드 바누 베굼
Arjumand Bānū
작자 미상의 뭄타즈 마할 초상. 1820년 경, 델리. 상아 위에 수채화
작자 미상의 뭄타즈 마할 초상. 1820년 경, 델리. 상아 위에 수채화
지위
이름
아르주만드 바누
존호 뭄타즈 마할
신상정보
출생일 1595년 4월 6일(1595-04-06)
사망일 1631년 6월 17일(1631-06-17) (36세)
사망지 데칸, 부르한 푸르
능묘 타지마할
부친 아불하산 아사프 칸
배우자 샤 자한
자녀 자한나라 베굼, 다라 시코, 샤 슈자, 로샤나라 베굼, 아우랑제브, 무라드 바흐쉬 등 14명
기타 친인척 누르 자한
종교 수니파 이슬람

참고 문헌편집

  1. Beveridge, H. (1993). 〈Mumtāz Maḥall〉. 《Encyclopaedia of Islam, Second Edition》 07. Koninklijke Brill. 557쪽. doi:10.1163/1573-3912_islam_SIM_5497. 
  2. Beksaç, Engin (2010). “Tac Mahal”. 《İslâm Ansiklopedisi》. Türkiye Diyanet Vakfı. 2019년 7월 29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9년 7월 29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