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대학교

루트비히-막시밀리안 뮌헨 대학교(독일어: Ludwig-Maximilians-Universität München)는 독일 뮌헨에 있는 공립 대학이다. 학생 수는 44,000명 이상으로, 독일에서 두 번째로 큰 대학이다. 유럽의 대학들과의 교류가 상당히 활발하다. 1472년 잉골슈타트에서 잉골슈타트 대학교로 개교하였다. 1800년 란츠후트로 옮겼다가 1802년 바이에른 왕국의 왕 막시밀리안 1세의 이름을 따 막시밀리안 대학교로 명칭이 변경되었다. 1826년 루트비히 1세뮌헨으로 옮겨 루트비히 막시밀리안 뮌헨 대학교가 되었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엘리트대학에 선정되어 독일 연구협회(Deutsche Forschungsgemeinschaft)에서 주관하는 우수대학육성정책을 통해 지원을 받고 있다.

루트비히-막시밀리안 뮌헨 대학교
Ludwig-Maximilians-Universität München
Sigillum Universitatis Ludovico-Maximilianeae.png
종류공립
설립1472년
총장Bernd Huber
학생 수51,606 (WS 2018/19)[1]
교직원 수5,565 (2018)[1]
국가독일
위치바이에른주 뮌헨
웹사이트https://www.lmu.de/
뮌헨 대학교의 위치

대한민국 대학과의 교류편집

뮌헨 대학 동문편집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Facts and Figures”. 《LMU Munich》. 2020년 12월 15일에 확인함. 
  2. 서울대학교 통계연보 2015년판. 2014년 4월 1일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