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이 히사시

미쓰이 히사시(三井 寿,みつい ひさし)이노우에 다케히코의 만화 작품 및 그것을 원작으로 하는 애니메이션 「슬램 덩크」에 등장하는 가공의 인물. 애니메이션으로의 성우는 일본은 오키아유 료타로,한국은 이정구(비디오판 초기),박상일(비디오판 중기),박상훈(비디오판 후기),구자형(SBS판)이다.

미쓰이 히사시
슬램 덩크》의 등장인물
등장21화 - 수퍼 문제아! 하나미치 VS 미야기~ 101화 - 영광의 슬램덩크
원작자이노우에 다케히코
성우오키아유 료타로일본의 기 일본
구자형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프로필
나이18세
혈액형O형
관련인아카기 다케노리, 사쿠라기 하나미치, 루가와 가에데, 미야기 료타(팀원)

프로필편집

  • 이름: 미쓰이 히사시
  • 한국 이름: 정대만
  • 소속: 쇼호쿠 고등학교 3학년 3반(고1 때는 1학년 10반 재적)
  • 혈액형: A형
  • 신장: 184cm(고1 때는 176cm)
  • 체중: 70kg(고1 때는 63kg)
  • 생일: 5월 22일
  • 등번호: 14
  • 포지션: 슈팅 가드(SG), 가드 포워드(GF)
  • 신발: 아식스 겔 익스퍼트 LX-L→재팬 L→하이 타임

인물편집

다케이시 중학(유니폼의 색은 흰색)[1]때, 동중학을 가나가와현 대회 우승으로 이끌고, 또 동대회의 MVP를 획득한 천재 슈터. 대회 결승에서 우승에의 원동력이 된 안자이의 「포기하면 거기서 시합 종료」라고 하는 말에 감명을 받아 안자이에게의 보은을 맹세코 쇼호쿠에 들어간다. 입학 조속히 발군의 센스로 이미 에이스가 기대되지만, 연습 시합으로 좌슬의 상처를 입어 버리고, 거기에 동급생의 라이벌 아카기가 보인 활약을 보고 좌절한다. 진심으로 정말로 농구를 좋아하고, 입원 중에도 병원을 빠져 나가 농구를 하기도 했다. 스스로를 에이스나 슈퍼스타 등으로 칭하는 자신가로 과거는 조금 자만하고 있던 부분도 있어, 중학생 시절 MVP를 획득할 정도의 자타 모두 인정하는 천재였던 고로 프라이드가 높고, 좌절에 의한 영향으로 악의 길에 들어가 버린다. 2년간이나 자포자기인 생활을 불량 동료와 보내, 쇼호쿠의 농구부에 대해 앙심을 품게 된다(다만, 농구의 미련이기 때문에인지 한번도 담배는 피우지 않았다). 인연이 생긴 미야기와 사쿠라기에게의 복수를 걸쳐 불량 동료와 함께 농구부 괴멸을 시도하지만, 사쿠라기 군단의 활약에 의해 지는 일을 당하고, 또 고구레의 입으로부터 그의 과거가 밝혀진다. 그의 본심을 깨달은 홋타에게 「농구부로 돌아오고 싶지…」라고 지적되는 것도, 홋타를 때려 더욱 말리러 들어간 고구레의 「또 함께 하자」라는 권유에도 귀를 기울이지 않고 폭언을 토해 고구레의 분노를 사버린다. 그 후도 자포자기가 되어 날뛰지만, 거기에 한 때의 은인인 안자이가 나타나 다 버리지 못하고 있던 농구에의 생각이 넘쳐 나와 해, 그 더없는 마음을 「안자이 선생님…농구를 하고 싶습니다…」라고 눈물을 흘리며 고백한다. 이 장면은 지금 작품, 소년 만화에 대해도 굴지의 명씬이다. 그 후, 늘리고 있던 장발을 잘라 수치도 세상소문도 버리고 농구부에 복귀한다.[2] 그 이후, 부동의 스타팅 멤버로서 정착한다. 이러한 경위로부터 감독 안자이의 일을 진심으로 존경하고 있어, 안자이에 대해 사쿠라기가 무례한 태도를 취하거나 거만함을 말했을 때에는 누구보다 빨리 반응하고, 또, 안자이의 판단이나 지시에는 전체 폭의 신뢰를 두고 있다. 덧붙여서 미야기와의 싸움시에 받았다고 생각되는 상처가 좌악에 있어, 접힌 앞니 몇 개도 의치를 꽂고 있다. 또, 한 때 불량했기 때문에 부모에게서는 신뢰 받지 않은 모습이다. 사쿠라기에게서는 「밋치」라고 불리고 있다.[3] 홋타나 그 동료, 또 중학생 시절의 팀메이트에게서는 「3」이라고 불려 존경받고 있다. 아카기에 「사이가 좋지 않다」라고 평 되는 쇼호쿠 멤버이지만, 사쿠라기, 미야기와는 산노우전에서 모두 포즈를 결정하는 등 묘하게 기분이 맞는 곳도 보인다. 농구 선수로서 천성의 소질을 가지지만, 2년의 블랭크가 영향을 주어 스태미너에 큰 불안이 있다. 그 때문에 시합 종반에는 피로해 버리고 있는 것이 많아, 현 예선으로 쇼요전까지의 5시합과 료난전은 풀 출장하고 있지 않다. 또, 슛의 결정율도 시합에 의해 얼룩짐이 있다. 그러나, 완전하게 죽은 몸이 된 나중에 확실히 좀비와 같이 부활하고 믿을 수 없는 빅 플레이를 연발하고 시합을 뒤집는 것이 많이 있기 때문에 올라가는 상대에게 있어서는 매우 귀찮고, 한편 기분 나쁜 존재이다. 쓸데 없는 2년간을 보냈다고 하는 후회로부터 중학생 시절의 자신을 미화해 현재의 자신을 탓하는 경향에 있어, 료난전에서는 스태미너 끊어져로 쓰러진 후, 「왜 나는 저런 쓸데 없는 시간을…」이라고 울면서 후회하고 있는 장면이 있다. 다른 쇼호쿠 스타팅 멤버에 비해 특히 높은 신체 능력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중학 MVP의 칭호도 다테가 아니고, 산노우의 도오모토 감독을 해 선수들에게「표본으로 해 주었으면 할 정도 」라고 말하게 했을 정도의 아름다운 슛 폼, 1학년 대 2·3 학년의 미니 게임에 대하고 센터로서 혼자서 사쿠라기를 완전하게 막은 것, 시합의 흐름을 읽는 후각이나, 산노우전의 4포인트 플레이로 대표되듯이, 아카기를 가지고「역시 농구 센스 발군」이라고 말하게 하는 만큼으로, 틀림없이 쇼호쿠 No. 1의 농구 센스의 소유자. 현재로의 기술은 본인에게 있어서는 부족하지만, 이미 중학의 무렵을 웃돌고 있다고 여겨진다. 작중의 시합에서도 쇼요전, 그리고 마지막 시합인 산노우전에서는 키맨으로서 활약해, 모두 대차를 낼 수 있었던 상황으로부터 크게 점수 차를 줄였다. 체력이 없기 때문에 3P슈터로서 활약하는 장면이 눈에 띄지만, 중학 MVP 플레이어로서의 농구 센스는 아웃사이드로부터의 슛 이외의 장면에서도 여기저기 엿보인다(레이 업 슛·디펜스·패스 센스 등). 또, 농구부 복귀 이후의 묘사에서는 적지만, 미들 레인지로부터의 점프 슛의 타점은 높고, 보통 정도의 선수에서는 블록이 닿지 않는 만큼이다. IH 후는 아카기와 고구레가 은퇴하는 가운데 부에 남아 겨울의 선발 대회에의 출장을 목표로 하면서 대학의 농구 추천 입학을 목표로 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연습한다.[4] 공부면은 2년간의 어리석은 짓이 원인으로 좋지 않았던 것 같다. 영광·좌절·부활을 보여 준 인물인 것과 동시에, 작중 가장 인간미 있는 존재이며, 「나는 체념의 나쁜 남자」「이 소리가 나를 소생하게 한다, 몇 번이라도」 등 명대사도 많아 주간 소년 점프로 행해진 2번째의 인기 투표에서는 2위가 되었다(1회에서는 미쓰이는 미등장이었다). 작자 이노우에 다케히코에 의하면 당초는 미쓰이를 단순한 불량역으로 끝낼 예정이었지만, 체육관에서의 싸움의 장면이 예상외로 오래 끌어, 그 사이에 미쓰이에 감정이입했기 때문에 급거 예정을 변경해 쇼호쿠 멤버에 가세하게 되었다고 한다. 또, 그러한 경위가 있기 때문에 미쓰이의 인기가 이 정도 높아진 것은 의외였다고 말한다.[5] 물론 주인공은 아니지만, 지금도 등장 인물에서는 1, 2위를 다툴 정도로 남녀 묻지 않고 인기가 있는 캐릭터이다.

가족편집

부모님과 함께 사는 것으로 묘사되지만, 불량배로 지낸 일 때문에 부모님과의 사이는 그닥 좋지 않은 듯 하다. 인터하이를 앞두고 재시험을 위해 아카기의 집에서 공부를 할 때 부모님과 통화하는 모습이 잠깐 나왔다.

각주편집

  1. 중학생 시절의 후배로 극장판 제 3작으로 등장한 료쿠후 고등학교의 가쓰미 이치로가 있다.
  2. 미쓰이의 부활에 료난의 다오카 감독이나 우오즈미 등, 다케이시 때의 미츠이를 아는 사람은 잠깐이나마 놀라움을 보이고 있었다.
  3. 애니메이션에서는 한 번 밋치라고 말하는 것을 그만두라고 말했지만, 그 때의 다른 통칭의 후보로 「히사짱」이 싫었던 때문에 어쩔수 없이 밋치를 허가했다.
  4. 신캡틴이 된 미야기와는 지금도 때때로 충돌하고 있는 것 같고, 미야기는 아카기 이상의 무서운 캡틴으로 엄격한 연습을 실행하고 있기 때문에 이것이 충돌의 원인이다.
  5. 스위치 퍼블리싱 「만화가 시작한다」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