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연왕지

박연왕지(朴然(堧) 王旨)는 충청북도 영동군 심천면에 있다. 2019년 7월 5일 충청북도의 유형문화재 제380호로 지정되었다.[1]

박연왕지
(朴然(堧) 王旨)
대한민국 충청북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380호
(2019년 7월 5일 지정)
수량1점
소유밀양박씨난계공파대종회
관리영동군수
위치
영동 고당리 (대한민국)
영동 고당리
주소충청북도 영동군 심천면 국악로 9
좌표북위 36° 12′ 37″ 동경 127° 42′ 18″ / 북위 36.210208° 동경 127.704948°  / 36.210208; 127.704948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지정 사유편집

박연(朴堧, 1378~1458, 초명 然)은 우리나라 3대 악성의 한 명으로 영동을 대표하는 역사 인물이다. 영동에는 묘소와 사당이 있으며, 효자비를 비롯한 관련 유적과 전설이 남아 있다.[1]

왕지(王旨)는 급제한 이에게 내리는 관직임명문서로 1411년 과거에 합격한 박연에게 준 것이다. 조선 전기의 과거제와 관련한 고문서로 임명문서의 변천 과정과 박연이 이름을 바꾸기 이전의 개인 일대기를 이해할 수 있는 매우 귀중한 자료이다.[1]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