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백용성 역 한글본 신역대장경(금강경강의)

백용성 역 한글본『신역대장경』(금강경강의)전라북도 익산시에 있는 일제강점기의 책이다. 2014년 12월 26일 대한민국의 국가등록문화재 제646호로 지정되었다.[1]

백용성 역 한글본『신역대장경』
(금강경강의)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가등록문화재
종목국가등록문화재 제646호
(2014년 12월 26일 지정)
수량1책
시대일제강점기
소유원광대학교
참고규격: 세로22.5 ×가로15.4(cm)
위치
원광대학교 (대한민국)
원광대학교
주소전라북도 익산시 익산대로 460 원광대학교
좌표북위 35° 58′ 4.1″ 동경 126° 57′ 20.5″ / 북위 35.967806° 동경 126.955694°  / 35.967806; 126.955694좌표: 북위 35° 58′ 4.1″ 동경 126° 57′ 20.5″ / 북위 35.967806° 동경 126.955694°  / 35.967806; 126.955694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3·1운동 때 민족대표 33인 중 한 사람인 백용성 스님이 금강경을 순한글로 알기 쉽게 번역한 책으로 불교 경전의 대중화를 확립하는 데 크게 이바지 하였으며, 국내에서 찾아보기 힘든 초판본으로 당시 한글자료로도 매우 중요한 가치가 있다.[1]

후일 금강경 국역의 초석이 되었다는 점에서 종교적인 가치를 찾을 수 있을 뿐 아니라 민족의식을 깨우치고자 한 백용성 스님의 민족정신도 엿볼 수 있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 《문화재 등록 고시》, 문화재청장, 대한민국 관보 제18417호, 97면, 2014-12-26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