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텐다이바

(벤텐 다이바에서 넘어옴)

벤텐다이바(일본어: 弁天台場)는 에도 시대 말기 홋카이도 하코다테시에 축조된 다이바이다. 벤텐 곶 다이바(弁天岬台場), 벤텐 포대(弁天砲台)라고도 불렸다. 설계는 고료카쿠의 설계를 담당했던 다케다 아야사부로가 하였다.

벤텐 다이바

개요편집

둘레 약 710m의 부등변 육각형인 모습으로 위에서 보면 일본 장기의 말처럼 생겼다. 총면적은 약 38만3천 평방미터, 높이 약 11.2m의 석벽을 둘렀다. 남동쪽에 아치형 입구를 두었다. 15개의 포안이 있으며 대포 중에는 러시아 해군에서 사용했던 포도 있었다고 한다. 토석은 주로 하코다테 산에서 가지고 왔으며, 다이바 입구 등 주요부분은 오사카에서 가지고 온 화강암을 사용하였다. 처음 공사의 관리감독은 마쓰카와 벤노스케가 하였고, 다음해부터 이노우에 기사부로가 하였다.

역사편집

에도 막부가 외국 함선을 경계하여 1856년 예산 10만량을 들여 하코다테 만에 다이바를 축조하여 1863년 완성하였다.

그러나, 실제 사용된 것은 1868년에 일어난 내전 하코다테 전쟁에서였다. 하코다테 전쟁 막바지인 하코다테 해전에서 신센구미를 중심으로 구 막부군은 1869년 6월 20일 벤텐 다이바에서 농성하였다. 하지만, 신정부군의 공격을 받고 1869년 6월 24일 벤텐 다이바에 있던 구 막부군은 항복하였다.

1897년 항만 개량공사를 위해 헐었다. 현재 벤텐 다이바가 있던 자리는 하코다테 돗쿠 주식회사의 본사가 있으며, 입구 앞에는 나무로 된 비가 세워져 있다. 덧붙여 벤텐 다이바의 석재는 하코다테 어항의 호안으로 사용되었다.

관광편집

교통

주변 문화시설 및 관광명소

관련 항목편집

참고 자료편집

  • 하코다테 시사 편찬위원회 하코다테 시사 자료집 제37집 1960년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