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보통의 연애》는 2012년 2월 29일부터 2012년 3월 8일까지 방영된 KBS 한국방송공사 수목 미니시리즈이다. 원래 KBS 드라마 스페셜 연작 시리즈 시즌2의 네 번째 작품으로 기획되었으나 수목 미니시리즈의 편성 기획 문제로 급히 편성되어 방영되었다.[1]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보통의 연애 15세 이상 시청가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2TV
방송 기간 2012년 2월 29일 ~ 2012년 3월 8일
방송 시간 수·목요일 밤 9시 55분 ~ 11시 05분
방송 분량 1시간 10분
방송 횟수 4부작
기획 KBS 드라마 제작국
프로듀서 이진서, 백상훈
연출 김진원
극본 이현주
출연자 연우진, 유다인, 김미경, 이주실
음성 2채널 스테레오(아날로그)
2채널 돌비 디지털(디지털)
자막 청각 장애인을 위한 자막 방송
HD 방송 여부 HD 제작 · 방송
외부 링크  보통의 연애 홈페이지

이 드라마는 전주한옥마을 내에 있는 관광안내소를 중심으로 전주 여러 곳에서 촬영을 했으며, 자극 없이 담담하게 풀어가는 드라마와 전주의 조용하고 옛스러운 풍경과 어울러져 아름다운 영상을 담아냈다. 뛰어난 영상미와 안정감 있는 연기로 호평받았다. 악연으로 엮인 두 남녀가 만나서 남들처럼 ‘보통의 연애’를 하고 싶지만 그럴 수 없는 그들의 사랑을 담은 미스터리 감성멜로극이다.[1]

한편, 당초 〈멜로 드라마〉란 제목이었으나 〈보통의 연애〉를 제목으로 확정한 뒤에야 남녀 주인공의 캐릭터가 완성되기도 했다.[2]

목차

줄거리편집

윤혜는 범죄자의 가족이란 낙인이 찍힌 채 항상 주위의 곁눈질을 느끼며 살아가고 있다. 재광은 기대를 한몸에 받던 형 재민의 죽음으로 좋을 것도 싫을 것도 없는 무미건조한 삶을 살아가고 있다. 재광은 엄마의 성화에 못이겨 형을 죽게 한 수배자 주평의 소재를 파악하기 위해 그의 딸 윤혜에게 접근한다.

등장 인물편집

주요 인물편집

여행서 작가. 형의 죽음으로 인해 삶에서 한발짝 떨어져서 좋을 것도 싫을 것도 없이 살아가는 남자다.
관광안내소 직원. 아버지가 살인용의자가 되면서부터 모든 삶이 꼬여버린 여자다.

주변 인물편집

재광의 어머니. 귀하고 귀한 아들의 죽음으로 인해 자신의 삶도 끝나버린 여자다.
아들이 잘못한 일 때문에 자기가 지은 죄처럼 고개숙이고 사는 여자다.
윤혜의 아버지. 살인용의자로 도망다니는 남자다.
카센터 사장. 은혜를 사랑하는 남자다.
재광의 여행서 출판사 사진부 팀장. 유부녀이지만 재광을 좋아하며 재광과 다소 불륜 관계를 맺고 있고 있음. 재광에게 "나 이혼할까?" 라고 질문하는 등 재광의 마음을 떠본다.
미스터리가 있는 카페의 여주인
미스터리한 예술가
재광의 형. 잘생기고 공부도 잘하고 착하기까지 한 '엄친아'. 7년 전 사법시험에 합격 후 낯선 곳에서 죽은 남자다.

그 외 인물편집

수상 경력편집

각주편집

  1. 유경상 (2012년 2월 29일). “‘보통의 연애’ 땜빵이라기엔 너무 아름다운.. 미스터리 감성멜로”. 뉴스엔. 
  2. 이우인 (2013년 3월 16일). “[연출노트-21탄] 김진원PD "'착한남자' 연출 후 드라마가 더 어려워졌다". TV리포트. 2018년 3월 22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KBS 드라마 스페셜 연작 시리즈 《보통의 연애》 홈페이지

한국방송공사 수목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난폭한 로맨스
(2012년 1월 4일 ~ 2012년 2월 23일)
보통의 연애
(2012년 2월 29일 ~ 2012년 3월 8일)
적도의 남자
(2012년 3월 21일 ~ 2012년 5월 24일)
KBS 드라마 스페셜 연작 시리즈 (2기)
소녀 탐정 박해솔
(2012년 2월 12일 ~ 2012년 3월 4일)
보통의 연애
(2012년 2월 29일 ~ 2012년 3월 8일)
인생에서 가장 빛나는 시간
(2012년 3월 11일 ~ 2012년 3월 1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