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진주 부사정(晉州 浮奢亭)은 경상남도 진주시 금산면 가방리에 있는, 조선 선조 33년(1600) 조선 중기 문신인 부사 성여신(1546∼1632)의 제자가 선생의 호를 따서 지은 정자로, 유학을 가르치던 곳이다.

진주 부사정
(晉州 浮奢亭)
대한민국 경상남도문화재자료
종목 문화재자료 제197호
(1993년 12월 27일 지정)
수량 2동
관리 성동기
주소 경상남도 진주시 금산면 금산순환로279번길 17-1 (가방리)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1993년 12월 27일 경상남도의 문화재자료 제197호 부사정으로 지정되었다가, 2018년 12월 20일 현재의 명칭으로 변경되었다.[1]

개요편집

조선 선조 33년(1600) 조선 중기 문신인 부사 성여신(1546∼1632)의 제자가 선생의 호를 따서 지은 정자로, 유학을 가르치던 곳이다.

정조 9년(1785)에 반구정 외 17동이 불에 타 없어져 지금은 부사정 외 1동이 남아 있다.

이 정자는 앞면 4칸 규모인 목조기와집이다.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