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부정출발(False start[※ 1])은 스포츠 용어 중 하나로, 심판의 출발 명령이 떨어지기 전에 부정한 방법으로 그보다 먼저 혹은 후에 출발하는 것이다.

목차

부정출발 사례편집

  • 심판의 출발 명령이 떨어지기 전에 주자의 손이나 발이 스타트 지면에서 먼저 이탈하는 행위
  • 출발 명령 후 적정 시간 경과 후에도 출발하지 않은 행위

스포츠에서의 부정출발편집

육상편집

2017년 현재 부정출발은 단 1회만 해도 경고없이 곧바로 탈락 처리하도록 되어 있다. 과거에는 세 번째 부정출발 시 탈락 처리 하도록 되어 있었으나, 2003년부터는 부정출발 시 첫 번째는 경고를 받고 두 번째부터는 탈락이었다. 이후 2010년부터는 부정출발을 단 1회만 해도 곧바로 탈락 처리하도록 변경되었다. 2011년 우사인 볼트가 100m 결승에서 부정출발로 탈락당한 이후 부정출발 1회만 해도 탈락하는 규정에 관해 논란이 일었던 적이 있다.

수영편집

수영도 부정출발 시에는 경고없이 바로 탈락 처리하도록 되어 있다.

미식축구편집

공격을 개시할 때 공이 센터에게서 쿼터백으로 스냅이 되기 전에 스크림 라인에 있는 선수가 먼저 움직이면 반칙이다. 공격팀에게 보통 5야드 후퇴가 주어진다.

부정출발시 대처편집

부정출발을 하면 위에서 제시한 대로 부정출발 선수는 바로 탈락 처리되고 부정출발 선수를 제외한 나머지 선수만으로 경기한다.

각주편집

내용주편집

  1. ‘플라잉 스타트’(flying start)는 일종의 재플리시이다.

참고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