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북량

중국 오호십육국시대 간쑤성(甘肅省)에서 건국된 나라. 존속기간 397년 ~ 439년

북량(北涼, 397년 ~ 439년)은 중국 오호십육국시대 간쑤성(甘肅省)에서 건국된 나라이다. 초대 왕은 단업(段業)이지만, 실질적인 창업자는 흉노계(匈奴系) 노수호족(盧水胡族)의 저거몽손(沮渠蒙遜)이다.

역사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각주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4년 7월 12일에 문단의 출처가 요청되었습니다.)

저거몽손은 후량(後凉)의 무장으로 397년 후량으로부터 자립하여 군사를 일으켰다. 사촌 형제인 저거남성(沮渠男成)과 힘을 합쳐 건강(建康)의 태수인 단업을 건강공(建康公)으로 추대하였으며 저거몽손은 장액(張掖)의 태수로 임명되고 저거남성은 보국장군(輔國將軍)이 되었다. 단업은 399년에 국호를 양(凉)으로 정하고 양왕(凉王)을 자칭하였다. 단업은 북량의 명목상의 군주였으며 실질적인 권력은 저거남성·저거몽손이 쥐고 있었다. 이를 두려워한 단업은 401년 5월, 저거남성을 모살하였으며 저거몽손은 반란을 일으켜 단업을 살해하고 장액공(張掖公)을 자칭하였다.

저거몽손은 남량(南凉)과 손을 잡고 후량을 압박하여 멸망에 이르게 하였으며, 이후 남량과 대립하였다. 411년, 저거몽손은 남량의 주요 거점인 고장(姑臧)을 점령하여 남량에 결정적인 타격을 가했으며 412년에는 고장으로 천도하여 하서왕(河西王)을 자칭하였다. 414년 이후 남량을 멸망시킨 서진(西秦)과 대립하는 한편 서량(西凉)과도 대립하여 421년에 서량을 멸망시키고 돈황(敦煌) 일대를 장악하였다. 저거몽손은 서진과 맞서기 위해 (夏), 북위(北魏)와 연합하는 한편 동진(東晉), (宋)에도 복종하여 양주자사(凉州刺史)에 임명되기도 하였다. 그러나 431년 서진과 하가 멸망하고 북위의 영향력이 커짐에 따라 북위에 인질을 보내고 양왕(凉王)으로 임명되었다. 433년 저거몽손이 병사하고 아들 저거목건(沮渠牧犍)이 뒤를 이었다.

저거목건(沮渠牧犍)은 하서왕을 자칭하고 문치(文治)을 펼쳤으나, 439년북위의 침공을 받아 멸망하였다. 북량의 멸망으로 오호십육국 시대는 끝나게 된다.

북량 멸망 후, 목건의 동생 저거무휘(沮渠無諱)가 주천(酒泉)에서 반란을 일으키고, 서쪽으로 천도하여 고창(高昌)에서 자립하여 송으로부터 하서왕(河西王)에 봉해졌으나 460년, 유연(柔然)의 공격을 받아 2대 만에 멸망하였다.

역대 군주편집

북량 군주와 연호
대수 묘호 시호 연호 재위기간 능호
제1대 - 문왕
(文王)
단업(段業) 신새(神璽) 397년 ~ 399년
천새(天璽) 399년 ~ 401년
397년 ~ 401년 -
제2대 양 태조
(凉太祖)
무선왕
(武宣王)
저거몽손(沮渠蒙遜) 영안(永安) 401년 ~ 412년
현시(玄始) 412년 ~ 428년
승현(承玄) 428년 ~ 431년
의화(義和) 431년 ~ 433년
401년 ~ 433년 원릉(元陵)
제3대 - 애왕
(哀王)
저거목건(沮渠牧犍) 영화(永和) 433년 ~ 439년 433년 ~ 439년 -
고창북량 군주와 연호
대수 묘호 시호 연호 재위기간
제1대 - 척왕(拓王) 저거무휘(沮渠無諱) 승평(承平) 443년 ~ 444년 443년 ~ 444년
제2대 - 무척왕(武拓王) 저거안주(沮渠安周) 승평(承平) 444년 ~ 460년 444년 ~ 460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