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북한인권기록센터(北韓人權記錄센터)는 북한주민의 인권 보호와 증진을 위하여 북한인권 관련 자료의 수집 등에 관한 사무를 관장하는 대한민국 통일부의 소속기관이다. 2016년 9월 21일 발족하였으며, 센터장은 고위공무원단 나등급에 속하는 일반직공무원으로 보하되, 임기제공무원으로 보할 수 있다.[2]

Pictogram infobox palace.png
북한인권기록센터
설립일 2016년 9월 21일
직원 수 14명[1]
상급기관 대한민국 통일부

설치 근거 및 소관 업무편집

설치 근거편집

소관 업무편집

  • 북한인권 실태조사의 기획·총괄
  • 북한인권 관련 각종 자료의 수집·기록·연구·보존 및 발간
  • 북한인권자료의 공개에 관한 정책 수립
  • 북한인권 실태조사 관련 국내외 관련 기관 및 민간단체 등과의 협력
  • 북한인권기록의 이관에 관한 사항

연혁편집

  • 2016년 09월 21일: 북한인권기록센터를 설치.[4]

조직편집

센터장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통일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시행규칙 별표7의2
  2. 통일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시행규칙 제20조의3제1항 및 제23조제1항
  3. 북한주민의 인권상황과 인권증진을 위한 정보를 수집·기록하기 위하여 통일부에 북한인권기록센터를 둔다.
  4. 대통령령 제27502호
  5. 서기관 또는 행정사무관으로 보한다.
  6. 「행정기관의 조직과 정원에 관한 통칙」 제31조제1항에 따른 평가대상 조직으로 평가기간은 2019년 9월 30일까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