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지

북한지》(北漢誌)는 북한산성의 수축을 총 지휘한 성능이 산성의 수축 과정과 수축 내용을 상세히 기록한 목판본 지리지로 서울특별시 종로구,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조선시대의 책이다.

북한지
(北漢誌)
대한민국 서울특별시유형문화재 
북한지 중 북한도
종목유형문화재  제301호
(2010년 2월 11일 지정)
수량1점
시대조선시대
소유서울특별시
주소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길 50 서울역사박물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2010년 2월 11일 서울특별시 유형문화재 제301호로 지정되었다.[1]

개요편집

북한지는 북한산성의 수축을 총 지휘한 성능이 산성의 수축 과정과 수축 내용을 상세히 기록한 목판본 지리지로, 북한산성이 6개월이라는 단기간에 완성된 당시의 상황을 잘 알 수 있으며, 앞에 수록된 북한도(北漢圖)는 북한산성의 규모를 짐작하고 복원하는데 귀중한 자료이다.

각주편집

  1. 서울특별시고시 제2010-32호, 《서울특별시 유형문화재 지정 고시》, 서울시보 제2959호, 12쪽, 2010-02-11

참고 자료편집

  • 북한지 -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