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륜(不倫, affair)은 대한민국 민법에서는 부정행위라고 하며, 살아있는 배우자중요타인이 있는 사람이 상대방에게 알리지 않고 파트너의 의사에 반하여 파트너 이외의 자와 간통 등의 성적 행위친밀관계를 맺는 일을 말한다. 민사상 손해배상 책임을 질 수 있다.

인식과 실태편집

대다수 성인들은 불륜을 저지르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 미국 성인 남녀 2025명을 상대로 한 조사 결과, 88%가 결혼한 사람의 불륜을 절대 용납할 수 없다고 답했다. 그러나 사람들이 실제로 얼마나 불륜을 저지르는지는 파악하기 쉽지 않다. 불륜 연구는 사람들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기 어려워 하므로 더 어렵다. 조사 결과는 제각각이며, 특별히 어떤 성별이 불륜을 더 저지른다고 단정짓기 힘들다. 불륜을 인정하고 대답하는 것인지, 저질렀음에도 숨기고 대답하는 것인지 알 수 없기 때문이다. 또다른 문제점은 어디까지를 불륜으로 봐야하는지 나라마다 기준이 제각각이라는 것이 있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로라 무챠 (2019). 〈내게 약물을 주지 말라〉. 《러브 팩추얼리》. Be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