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 스패로 미사일

블루 스패로 미사일은 이스라엘 라파엘사에서 만든 모의 스커드-C/D 미사일이다. F-15 전투기에서 발사된다. 북한의 노동 1호 또는 이란의 사하브-3와 탄도궤적, 속도, 레이다영상, 열추적영상이 동일하다. 중량은 1900kg으로, 1700kg인 블랙 스패로보다 무거워졌다.

이스라엘은 한국과 함께 북한의 스커드 미사일과 노동1호의 직접적 위협을 받는 나라이다. 블루 스패로 미사일은 노동 1호와 스커드C/D와 탄도궤적, 속도, 레이다영상, 열추적영상이 동일하게 구현할 수 있어서, 미사일 방어의 실전적 테스트에 사용되고 있다.

개량편집

블루스패로는 100파운드(45 kg) 이하의 초소형 인공위성을 발사할 수 있도록 개조될 수 있다. 고도의 전파공학기술을 이용, 이러한 초소형 인공위성은 전시에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다. 블루스패로는 또한 정찰위성을 요격할 수 있다. 이스라엘 제작사는 미국 레이시온과 함께, 미국시장에 판매하기로 협정을 맺었다.[1]

샤하브 3호편집

이란은 사거리 300km 샤하브-1(스커드B), 사거리 600km 샤하브-2(스커드C), 사거리 1800km 샤하브-3(노동 1호)를 보유하고 있다. 스커드와 달리 북한이 독자개발한 노동1호는 매우 성능이 뛰어나다. 이스라엘은 스커드B와 레이다상 모습이 동일한 블랙 스패로를 개발, 미사일방어방을 개발, 테스트해 왔다. 그 이후, 블루 스패로를 개발, 샤하브-2(스커드C), 샤하브-3(노동1호)와 동일한 레이다상 모습을 구현, 미사일 방어를 시험하고 있다.

그린파인 레이다편집

그린파인 레이다는 애로우 시스템에서 탐지레이다를 담당한다. AESA 레이다이며, 최근 한국에 슈퍼그린파인 2대가 수출되어 2012년 실전배치될 예정이다. 그린파인의 탐지거리는 500km, 슈퍼그린파인의 탐지거리는 900km이다.

애로우 미사일편집

이스라엘이 독자 개발한 미사일방어용 미사일이다. 블랙 스패로(스커드C)와 블루 스패로(노동1호)를 F-15 전투기에서 발사, 그린파인 레이다가 이를 탐지하며, 애로우 미사일이 발사되어 이를 요격한다.

  • 2004년 7월 - 제7차 애로우 테스트. 사거리 300 km인 스커드B를 모방한 블랙 스패로 미사일애로우2 미사일이 요격했다. 애로우2 시스템이 최초로 풀가동된 실험이었다.
  • 2007년 7월 6일 - 이스라엘이 블루스패로 사진을 최초로 공개했다.[2]
  • 2008년 4월 15일 - 블로스패로가 애로우 테스트용으로 최초 발사되었다. 슈퍼그린파인 레이다가 이란의 사하브-3를 모방한 블루스패로 미사일을 완벽하게 추적했다. 애로우 미사일은 발사하지 않았다.[3]
  • 2009년 4월 7일 - 제18차 애로우 테스트. 애로우2 시스템의 완전한 첫 번째 실험이었다. 오전 11시경에 팔마힘 공군기지에서 애로우2 미사일이 발사되었으며, 사하브-3와 동일하게 제작된 블루스패로 미사일을 정확하게 요격했다. 레이다는 슈퍼그린파인 레이다가 사용되었다. 실험은 이스라엘 공군과 미국 미사일 방어국이 공동으로 수행했다. 애로우는 미국의 보잉사와 함께 개발중인 프로젝트이다.[4]

더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