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마요 (서진)

사마요(司馬繇, ? ~ 304년)는 중국 서진(西晉)의 황족이며 사마주(司馬伷)의 아들로, 동안왕(東安王)이다.

생애편집

낭야왕(琅邪王) 사마주(司馬伷)의 아들이고, 공교롭게도 사마주의 아내가 제갈탄의 딸이므로 제갈탄의 외손자이기도 했다. 사마요는 문앙의 항복이 수춘성의 사기를 크게 떨어뜨려 성이 함락되고 제갈탄이 죽은 일과, 오나라에 인질로 갔던 제갈정이 오나라가 멸망한 후 초야에 묻혀 지내다 죽은 일, 사마사가 문흠을 죽이라고 보낸 병력을 문앙이 단기로 전멸시켜 사마사의 눈알이 빠져 죽게 한 일 등으로 문앙에게 원한을 품고 있었다.

사마요는 황후 가남풍(賈南風)의 명령으로 3월 8일 정변을 일으켜 당시 진나라의 실권자였던 양준(楊駿)과 양준을 따르던 사람들을 죽였다. 사마요는 문앙을 양준의 일파로 모함하여 양준이 참수될 때 함께 참수당하게 만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