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사마(司馬)는 주(周) 이후의 관직 중 하나로 육경(六卿)에 속해 군정을 관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