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사서오경(四書五經, 영어: Four Books and Five Classics) 또는 사서삼경(四書三經)은 유교의 교육 및 교양 서적으로, 유교 교육의 가장 핵심적인 책이다.

사서는 "논어", "맹자", "대학", "중용"을 말하고, 삼경은 "시경", "서경", "역경"을 말한다. 삼경에 "춘추"와 "예기"를 합해 오경이라 부르고, 합해서 사서오경이라 부른다.

목차

사서편집

송나라에 이르러 성리학 체계가 성립하면서 주희가 《예기》에서 일부를 〈대학〉과 〈중용〉의 두 편으로 발췌하면서, 논어·맹자와 함께 사서 체계를 확립했다.

오경편집

악경(樂經)을 포함하여 육경이라고도 하는데, 악경은 전해지지 않는다. 오경은 송나라 시기에 확립된 정주학 이전에 이미 고전이 되었고, 사서 중 대학과 중용은 예기의 일부를 발췌한 것이다. 백제가 오경박사를 일본에 파견하였다는 기록이 있다.

주자학과 사서오경편집

성리학에서는 이전의 오경보다 공자의 언행록인 '논어'와 제자백가 가운데 한 사람에 지나지 않았던 맹자의 '맹자'를 더 중요하게 여겨 논어와 맹자를 4서에 포함 시키고 대학과 중용과 함께 학문을 처음 시작하는 사람들에게 가르쳤다.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