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택기루

사택기루(沙宅己婁, ? ~ ?)는 백제 성왕(聖王) 때의 대신이자 대성팔족(大姓八族) 중의 하나인 사(沙)씨 출신 귀족으로,[1]일본의 역사서인 《일본서기 日本書紀》에만 등장한다.


생애편집

상좌평(上佐平)을 지냈다.

금관가야(金官伽倻)가 신라에 병탄된 지 11년 후인 543년(성왕 21), 성왕이 가야 땅을 재건하기 위해 군신회의를 열었을 때, 중좌평(中佐平) 목례마나(木刕麻那), 하좌평(下佐平) 목윤귀(木尹貴), 달솔(德率) 비리막고(鼻利莫古), 덕솔(德率) 동성도천(東城道天), 목례미순(木刕眯淳), 국수다(國雖多), 나솔(奈率) 연비선나(燕比善那) 등과 함께 이 일을 의논하였다.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소설편집

각주편집

  1. 사(沙) 자는 사(砂)자와 뜻이 같기 때문에 이 한자로 쓰기도 하고, 사택(沙宅 또는 砂宅)씨라고 늘려서 부르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