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보은 삼년산성(報恩 三年山城)은 충청북도 보은군 보은읍에 있는 돌로 쌓은 산성으로 신라 자비왕 13년(470)에 쌓았으며, 소지왕 8년(486)에 고쳐 세웠다. 1973년 5월 25일 대한민국의 사적 제235호로 지정되었다.

보은 삼년산성
(報恩 三年山城)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사적
종목 사적 제235호
(1973년 5월 25일 지정)
면적 232,655m2
시대 신라
소유 국유, 사유
위치
보은 삼년산성 (대한민국)
보은 삼년산성
주소 충청북도 보은군 보은읍 성주1길 104 (어암리)
좌표 북위 36° 29′ 21″ 동경 127° 44′ 30″ / 북위 36.48917° 동경 127.74167°  / 36.48917; 127.74167좌표: 북위 36° 29′ 21″ 동경 127° 44′ 30″ / 북위 36.48917° 동경 127.74167°  / 36.48917; 127.74167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삼년산성은 돌로 쌓은 산성으로 신라 자비왕 13년(470)에 쌓았으며, 소지왕 8년(486)에 고쳐 세웠다.

『삼국사기』에는 성을 쌓는데 3년이 걸렸기 때문에 삼년산성이라 부른다고 기록되어 있고 『세종실록지리지』에는 오항산성으로,『신증동국여지승람』,『충청도읍지』에는 오정산성으로 기록되어 있다.

성의 둘레는 약 1,800m이고 성벽은 납작한 돌을 이용해서 한 층은 가로 쌓기를 하고, 한 층은 세로 쌓기를 하여 튼튼하며, 성벽의 높이는 지형에 따라 다르다. 남쪽과 북쪽은 안팎을 모두 돌을 이용하여 쌓는 방법을 사용하고 있으며, 문터는 4곳에 있으나 모두 그 형식이 다르다. 성내에는 연못터와 우물터가 있고 주위 암벽에는 글이 새겨 있다. 삼국시대에서 고려·조선시대까지의 토기조각과 각종 유물이 발견되어 성을 오랫동안 이용했음을 알 수 있다.

5세기 후반 신라의 축성 기술을 대표하는 성으로, 주변에는 수 천기의 무덤들이 있다.

사진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