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미신

위키미디어 동음이의어 문서

삼미신(三美神, The Three Graces)이란 그리스 신화로마 신화에 등장하는 세 명의 아름다운 여신이다. 라파엘로 산치오의 작품이나 산드로 보티첼리의 「」에도 그려져 있다.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삼미신으로, 각각 매력(charm), 미모(beauty), 창조력(creativity)을 맡고 있다. 일반적으로는, 헤시오도스가 든 카리테스아글라에아, 에우프로시네, 탈리아로 되어 있다. 일부에는 에우프로시네, 칼레, 파시테아의 3기둥을 삼미신으로 하는 설도 있다. 또, 아름다움을 겨룬 헤라, 아테나, 아프로디테도 가리킨다.

로마 신화에 등장하는 삼미신으로, 각각 사랑 (amor), 신중함 (castitas), 아름다움 (pulchritude)을 맡고 있다. 그리스 신화의 삼미신과 대응시키고, 주로 유노, 미네르바, 베누스가 유명.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