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삼성을 생각한다

삼성을 생각한다》는 김용철 변호사의 저서로 삼성 비자금 관련 폭로의 뒷이야기를 다룬 책이다. 2010년 2월 첫째주부터 Yes24알라딘의 주간 종합 판매순위 1위에 올랐다. 출판사는 사회평론이다. 이 책은 특히 언론사들이 광고를 거부해 화제를 더 많이 끌어모았다. 인터넷 언론들은 이 책이 광고를 하지도 못하고 있는 현실에 대한 기사들을 쏟아내었고 이로 인해 광고도 없이 베스트셀러에 오르는 기이한 현상이 벌어지기도 했다.[1]

삼성을 생각한다
저자김용철
국가대한민국
언어한국어
주제삼성그룹에 대한 비판
출판사사회평론
발행일2010년 2월 22일
페이지476
ISBNISBN 9788964350508

주요내용편집

"삼성 비자금 폭로 사건의 관련된 이야기들을 주로 다루고 있다. 또한 삼성 그룹의 회장 비서실에 입사하여 7년간 재무팀과 법무팀에 근무하며 보았던 삼성의 경영마인드"와 그 "비하인드",경영비리들과 비자금, 정치 로비에 대한 금기시 되어왔던 숨겨진 내막들을 기록하였다. 추가로 자신이 검사생활을 할 당시에 있었던 사건들과 삼성과 한국 사회를 위한 제언도 포함되어 있다.[2]

언론의 반응편집

뉴욕타임즈는 이 책이 큰 광고없이 12만부 판매되었고, 한국 사회를 이 문제에 관하여 둘로 갈라 놓았다고 보도하였다.[3][4]

후속편편집

2010년 6월, 삼성을 생각한다의 후속편이 발매되었다. 후속편은 출판사 '사회평론'의 편집부가 엮었으며, 전작 발매 과정에서 벌어졌던 언론들의 광고 거부사태와, 베스트셀러에 오르기까지의 과정, 이 책에 대한 삼성 관계자들과, 각계 인사들의 반응, 그리고 우리 사회에서 삼성의 영향력 등을 그렸다.[5]

함께 보기편집

관련 서적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