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포 가는 길

삼포 가는 길》은 황석영의 단편소설이다. 1973년 9월 신동아에 처음 발표되었다. 이 소설은 1970년대 동안 산업화에 영향을 받아 정신적인 고향을 상실한 인물들의 단면을 형상화한 작품으로 떠돌아다닐 수밖에 없는 세 인물의 짧은 순간의 동행기다.

리얼리즘 소설로서 미학적으로 승화하는 소설이다. 세 주인공은 서로를 동정하고 마음을 열게 되고 소통함으로써 인간적인 유대를 보여준다. 그들의 진솔함과 활기찬 생명력을 가진 인간의 본성을 잘 보여준다.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