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관계수

(상관 계수에서 넘어옴)

상관계수(相關係數, correlation coefficient)는 두 변수 사이의 통계적 관계를 표현하기 위해 특정한 상관 관계의 정도를 수치적으로 나타낸 계수이다.[1]

여러 유형의 상관계수가 존재하지만 제각기 자신들만의 정의와 특징이 있다. 이들은 모두 값의 범위가 -1에서 +1 사이에 속하며 여기서 ±1은 정도가 가장 센 잠재적 일치를 나타내고 0은 정도가 가장 센 불일치를 나타낸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correlation coefficient”. 《NCME.org》. National Council on Measurement in Education. 2017년 7월 2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4년 4월 17일에 확인함. correlation coefficient: A statistic used to show how the scores from one measure relate to scores on a second measure for the same group of individuals. A high value (approaching +1.00) is a strong direct relationship, values near 0.50 are considered moderate and values below 0.30 are considered to show weak relationship. A low negative value (approaching -1.00) is similarly a strong inverse relationship, and values near 0.00 indicate little, if any, relationship. 
  2. Taylor, John R. (1997). 《An Introduction to Error Analysis: The Study of Uncertainties in Physical Measurements》 (PDF) 2판. Sausalito, CA: University Science Books. 217쪽. ISBN 0-935702-75-X. 2019년 2월 15일에 원본 문서 (PDF)에서 보존된 문서. 2019년 2월 14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