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슨 전쟁

색슨 전쟁(Saxon Wars)은 프랑크 왕국카롤루스 1세작센인에 대한 정복을 개시한 772년부터 마지막 작센인 저항세력이 분쇄된 804년까지 30여년간 고 작센 지방에서 진행된 전쟁 및 반란 일체를 일컫는 말이다. 이 전쟁의 결과 작센 지방이 프랑크인의 영토로 귀속되었고 작센인은 게르만 이교에서 천주교로 강제로 개종하였다.

색슨 전쟁
Charlemagne against Saxons.jpg
날짜772년–804년
장소
결과 프랑크 왕국의 작센 흡수
작센인의 기독교 개종
교전단체
프랑크 왕국 작센인
지휘관
카롤루스 1세 마그누스 비두킨트
Frankish Empire 481 to 814-en.svg
481년에서 804년까지 프랑크 제국의 판도 변화

작센인은 정복당한 뒤로도 카롤루스가 왕령 직할령으로 돌아가거나 다른 곳에 전쟁을 하러 떠나면 그 즉시 반란을 일으키며 지속적으로 저항했고, 그 과정에서 베르덴 학살 등의 폭력이 발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