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샤하다(아랍어: الشَهَادَة)는 이슬람의 신앙 고백으로, "하나님외에 다른 신은 없습니다. 무함마드는 그분의 사도입니다."라고 하는 일정 구절로 된 고백이다. 살라트·자카트·하즈·사움과 더불어 다섯 기둥을 구성한다. 간혹, 사우디아라비아, 아프가니스탄, 소말릴란드의 표어로 쓰이기도 한다.

아랍어로는 다음과 같이 쓴다. 외래어표기법 시안에 따른 독음은 고전 발음이다.

이 소리의 정보들어보기 

لَا إِلٰهَ إِلَّا الله مُحَمَّدٌ رَسُولُ الله
 
— lā ʾilāha ʾillā llāh muḥammadun rasūlu llāh, 라 일라하 일랄라 무함마둔 라술룰라

관련 이야깃거리편집

2007년 8월, 미군아프가니스탄에서 민사작전의 일환으로 세계 여러 나라국기가 그려진 축구공헬리콥터에서 투하했는데, 사우디아라비아의 국기가 그려진 축구공이 샤하다를 로 차라는 의미로 받아들여져 신성 모독으로 비난을 받았다.[1]

각주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