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스트로크 프로젝트

선스트로크 프로젝트(SunStroke Project)는 세르게이 얄로비츠키(보컬, 작곡), 세르게이 스테파노프(색소폰 연주자)로 구성된 몰도바의 뮤지컬 듀오이다. 올리아 티라와 함께 몰도바를 대표하여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2010에 참가하고, 이후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2017에 참가하면서 명성을 얻었다. 이 듀오는 원래 트리오로 구성되었으며 현 구성원에 안톤 라고자가 포함되었었다. 이 그룹의 이름은 라고자가 세르게이 스테파노프와 함께 군대에서 일하는 중에 선정한 것으로, 훈련을 받던 중 열사병의 영향을 받는 사고가 있었고 열사병의 영단어 heat stroke에서 착안한 것이다.[1]

유로비전 2017의 레드카펫 시상식에서의 선스트로크 프로젝트.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세르게이 스테파노프, 세르게이 얄로비츠키, 안톤 라고자.

2017년 2월 25일, 선스트로크 프로젝트는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2017에 몰도바를 대표하였으며 선정된 노래는 Hey, Mamma!이다. 5월 9일 파이널에서 3위를 차지했다.

2019년, 안톤 라고자는 그룹의 활동을 중단했다. 선스트로크 프로젝트는 듀오로 활동을 계속해나가고 있다. 듀오로서의 첫 싱글 Boomerang은 2019년 4월 발매되었다.[2]

각주편집

  1. Спецпроект (러시아어). 2011년 3월 18일에 확인함. 
  2. Currinn, Jonathan (2019년 4월 4일). “Sunstroke Project Have Released Their First Single Since Being A Duo Titled "Boomerang". CelebMix. 2019년 4월 1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