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선천역(宣川驛)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평안북도 선천군 선천읍에 위치한 평의선철도역이다. 선천군의 중심 역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선천
승강장 모습
승강장 모습
개괄
관할 기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철도성
소재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평안북도 선천군 선천읍
노선
평의선
로하
청강

1910년 12월 27일12월 29일, 독립운동가 안명근이 본 역에서 일제데라우치 마사타케 조선 총독을 암살하는데 실패했다고 전해지나 이후 안명근은 고문에 못이겨 각본에 따라 자백한 것이라고 진술했다.[1]

각주편집

  1. “(17) 저항세력의 압살, 발굴자료와 새증언으로 밝히는 일제통치의 뒷무대”. 《중앙일보》. 1983년 7월 11일. 2019년 9월 30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