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선학평화상(鮮鶴平和賞)은 문선명(文鮮明) 선생의 유지를 기리고 계승하기 위해 인간에 대한 존중과 사랑을 일깨우고, 평화를 해치는 모든 갈등을 사랑으로 화합하며, 인간과 생태가 아름답게 공존하는 세상을 만들어가는 데 이바지 한 개인 및 단체를 대상으로 2년 마다 주는 상이다.

선학 평화상
주최선학평화상위원회
첫 시상2015년 8월 28일
웹사이트www.sunhakpeaceprize.org

설립취지편집

선학평화상은 인류 한 가족(One Family Under God)의 평화 세계 실현을 위해 전 생애를 통해 초인종·초종교·초국가 운동을 펼치셨던 고 문선명(文鮮明)선생의 평화 사상과 유지를 기리고 계승하기 위해 선생의 부인인 한학자(韓鶴子)총재의 제안으로 제정되었다.[1]

선학평화상은 기존의 평화상들이 현세대의 평화에만 집중해 온 데서 한발 더 나아가, 평화의 개념을 미래로까지 확장하며 ‘미래세대를 위한 평화상’을 지향한다. 선학평화상은 ‘인류는 연속적 세대로 이루어진 가족공동체’라는 문선명 선생의 ‘인류 한 가족’ 평화사상을 토대로, 현세대가 직접 만날 수 없는 미래의 인류 일반까지 고려하는 확장적 평화관을 바탕으로 한다. 이는 지금까지의 평화상들이 세계평화에 대한 대증적(對症的) 접근법을 취함으로써 주로 현 세대 안에서 벌어지는 평화 파괴 증상들을 완화한 인물이나 단체에게 시상한 것과 차별된다.

선학평화상은 ‘인권존중’, ‘갈등화합’, ‘생태보전’의 세 기치를 추구하고 있다. ‘인권존중’은 빈민구호, 질병퇴치, 교육복지 등의 문제에, ‘갈등화합’은 분쟁해소, 종교화합, 한반도통일 등의 문제에, 그리고 ‘생태보전’은 기후변화, 생물다양성, 에너지 문제에 초점을 두고 있다. 선학평화상은 이 세 기치와 관련한 평화 활동에 힘쓴 개인 및 단체를 격려하며, 평화비전을 확대하고 전파하는 데 기여할 것이다.

수상자 선정 과정편집

후보자 자격 요건편집

  • 선학평화상의 평화의 기치를 구체화한 활동에 현격하게 공헌한 개인 또는 단체
  • 복수의 국가, 인종, 종교, 이념에 걸쳐 평화이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 개인 또는 단체

추천편집

선학평화상 추천위원은 전 세계 1,000여명으로 구성되며, 수상 후보자 추천은 다음에 해당되는 추천인에 의해 이루어진다.

  • 개인-국제적 상의 수상자, 각국 저명인사
  • 단체-국제 NGO 단체 및 학술단체, 국제적 상 수상 단체

심사편집

위원회에서는 수차례에 걸친 소심사회의, 전체 심사회의를 통하여 추천된 각 후보자에 대한 활동내용 및 공적사항을 검토하고, 평가지표를 통해 객관적인 심사를 한다.

수상자 결정 및 발표편집

위원회에서는 최종 심사회의에서 압축된 후보자 중 최종 수상자를 결정하여 국제적 기자회견을 통해 이를 공식 발표한다. [2][3]

상금 규모편집

메달 및 상패 외 부상으로 미화 100만 달러를 수여한다.[4]

역대 수상자편집

연도 수상자 혹은 수상단체 국가 수상 사유
2015년 아노테 통   키리바시 세계가 직면한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국제사회에 공론화하여 전 지구적인 해결책 모색을 주도
모다두구 비제이 굽타   인도 미래 식량위기의 대안으로 청색혁명을 주도하며 빈민층을 위해 물고기 양식기술을 개발·보급
2017년 지노 스트라다   이탈리아 난민의 '치료받을 권리' 위해 중동·아프리카서 긴급 의료 구호 전개, 반전운동으로 평화 문화 확산에 기여
사키나 야쿠비   아프가니스탄 '교육'으로 난민 재정착의 근본 해법 제시, 이슬람 여성의 인권과 지위 향상에 기여
2019년 와리스 디리   소말리아 여성 할례 문제를 전 세계에 공론화하였으며 할례 철폐 법 제정 및 여성 인권 향상에 크게 기여
아킨우미 아데시나   나이지리아 농업 혁신으로 아프리카 빈곤 개선 및 굿거버넌스로 대륙의 경제발전 촉진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