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설경동

대한민국의 기업인, 대한전선 창업주

설경동(薛卿東, 1901년 3월 19일[1] - 1974년 1월 20일)은 전 대한민국의 기업인이다. 대한전선그룹의 창업주이다.

설경동
출생1901년 3월 19일
평안북도 철산군
사망1974년 1월 20일(1974-01-20) (72세)
성별남성

생애편집

1901년 평북 철산 출신으로 무산보통학교를 졸업했다. 일본 오쿠라 고등상업학교를 다녔지만 졸업을 하지 못했다. 1945년 혼자 남한으로 내려와 조선수산과 대한산업을 설립했다. 1953년 방직공장을 인수해서 대한방적주식회사를 설립했다.[2] 1954년 대동증권을 설립했고, 같은 해 대한전선을 불하받았다.

참조편집

  1. 호적상 1903년 출생.
  2. 1주일새 공중분해된 국제그룹과 대한전선 기구한 운명 《머니투데이》, 2013년 10월 10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