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성시완(1961년 8월 24일 ~ ) 전 라디오 방송 DJ, 시완레코드 대표이며 대한민국아트록, 프로그레시브 록을 보급한 사람이다.

개요편집

서울의 대성고등학교성균관대학교, 미국 미시간주의 웨인주립대학교를 나왔다.

1981년 문화방송(MBC)이 개최한 '제1회 전국대학생 DJ 콘컨테스트'에서 대상을 차지하고, 이듬해인 1982년 4월 문화방송 라디오(MBC-FM)에서 대학생 신분으로, 대한민국 최초의 프로그레스브 록 및 아트록 전문 프로그램인 음악이 흐르는 밤에를 진행하였다.

1989년 시완레코드의 전신인 시완레코드 뮤지엄을 설립하여 희귀음반 라이센스 제작의 문을 열었고, 1992년 국내에선 처음으로 아트록 및 프로그레시브 록 전문지인 아트락 매거진을 발간하여 다양한 음반들을 소개함으로써 마니아층의 저변을 넓히는 데 크게 기여하였다. 1993년에는 시완레코드를 설립, 유럽 등지의 프로그레시브 록 및 아트록 희귀 음반과 숨은 명반들을 다수 라이센스로 제작 출시하여 큰 반향을 불러 일으켰다.

2000년대 중반들어 음반 시장이 피폐해짐에 따라 공연 기획자로 활동폭을 넓혀, 뉴 트롤스, 라떼 에 미엘레, 르네상스, 오산나, 스파이로자이라의 마틴 코커햄(Martin Cockerham), 일 템피오 델레 클레시드레(모래시계 사원, Il tempio delle clessidre) 등 국내에선 좀처럼 보기 힘든 이탈리아, 영국의 유명 뮤지션들의 한국공연을 성사시켰다. 1980년대 초까지만해도 프로그레시브 록, 아트록의 불모지였던 한국에서 이를 본격적으로 소개 보급한 선구자이자 개척자로 평가받고 있다.

2017년 경인방송에서 '사이언스 라디오'를 진행한 바 있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