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성환 전투(成歡戰鬪)는 청일 전쟁 초기 풍도 해전과 함께 일본군이 벌인 첫 전투로 1894년 7월 28일충남 천안 외곽의 성환읍에 주둔한 청군을 공격하면서 시작했으며 아산 전투라고도 불린다.

성환 전투
청일 전쟁의 일부
Battle of Songhwan.jpg
미즈노 도시카타우키요에로 묘사한 성환 전투
날짜1894년 7월 28일 ~ 7월 29일
장소
결과 일본의 승리
교전국
청나라의 기 청나라 일본 제국의 기 일본 제국
지휘관
청나라 섭사성 일본 제국 오시마 요시마사
병력
3880명 4000명
피해 규모
500명 사상 34명 사망, 54명 부상

전투 과정편집

조선에 들어와 서울에 군대를 주둔한 육군 소령 오시마 요시마사는 4000명의 부대를 남쪽으로 돌려 청나라의 북양군을 추방시킬 계획을 세웠다.

아산에 주둔한 3500명의 청군은 7월 25일풍도 해전에서 지원군을 잃어버렸고 결국 청군은 일본군에 대패해 약 500명의 사상자를 냈다.

결과 및 영향편집

이 전투에서 전체 병력 가운데 7분의 1을 잃은 청군은 평양으로 후퇴해 일본군과의 일전을 준비했고 8월 1일에 공식적으로 전쟁이 시작되었다.

이후 벌어진 평양 전투에서도 청군이 궤멸되어 한반도 내의 청군 세력을 소멸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