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노 미쓰코

(소노 미츠코에서 넘어옴)

소노 미츠코 (일본어: 園 光子 その みつこ[*], 게이초 7년 (1602년) - 메이레키 2년 2월 11일 (1656년 3월 6일))고미즈노오 천황의 후궁이다. 고코묘 천황의 생모이다. 원호는 미부인 (壬生院)이다. 아버지는 참의 소노 모토타다 (사망 후 좌대신으로 추증)이다. 초명은 쿠니코(国子), 츠구코(継子)이다.

소노 미츠코
園 光子
고미즈노오 천황의 후궁
고코묘 천황의 생모
이름
별호 미부인 (壬生院)
신상정보
출생일 게이초 7년 (1602년)
사망일 메이레키 2년 2월 11일 (1656년 3월 6일)
향년 55세
부친 소노 모토타다
배우자 고미즈노오 천황
자녀 고코묘 천황, 슈쵸 법친왕, 겐쇼 여왕, 소쵸 여왕, 황녀 (카츠라노미야)
묘소 센뉴지 센잔츠키노와릉

생애편집

고미즈노오 천황의 후궁으로 들어가 쿄고쿠노츠보네(京極局)로 불렸다. 간에이 10년 (1633년)에 고코묘 천황을 낳았다. 그 후에도, 슈쵸 법친왕ㆍ겐쇼 여왕ㆍ소쵸 여왕ㆍ황녀 (카츠라노미야)를 낳았다. 고코묘 천황의 치세 때인 조오 3년 (1654년) 8월 18일, 준삼궁에 올랐으나, 같은 해 9월 20일, 고코묘 천황이 승하했다. 같은 해 10월 6일에 다음 천황인 고니시 천황으로부터 미부인 (壬生院)의 원호를 선하받았고, 미츠코는 10월 26일에 출가했다. 교토부 교토시 히가시야마구 이마쿠마노센잔쵸의 센뉴지 내에 있는 츠키노와릉에 묘가 있다.

국모가 된 그녀의 존재로, 출신 가문의 지위는 크게 높아졌고, 미츠코의 아버지인 모토타다에게는 쇼호 2년 (1645년)에 좌대신으로 추증되었다. 미츠코의 오빠인 곤다이나곤 소노 모토나리의 딸 쿠니코고미즈노오 천황의 후궁이 되어 레이겐 천황을 낳았다. 국모를 두명이나 배출한 소노가는 이후 크게 번창하였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