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류트레 문화

솔류트레 문화, 솔류트레 문화기, 솔류트레기(Solutrean)는 대략 22,000 ~ 17,000년 BP 사이에 발생한, 상대적으로 진보된 부싯돌 제조 문화 시기이다. 프랑스의 솔류트레를 표준 유적으로 한다. 오리냐크기에 이어서 출현했다. 후기 구석기시대의 문화기. 유적은 남프랑스 지방에 분포하고 동굴이나 바위 밑이 많다. 골각기 제작의 기술은 퇴보하고, 석기는 현저히 정교하게 만들어졌다. 압압박리(押壓剝離)의 기술을 사용하여 만든 월계수 잎사귀 모양의 돌창, 삼각형의 석촉(石鏃)이 발견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솔류트레기"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