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승차 공유 서비스

스마트폰 우버 을 이용한 승차 연결

승차 공유 서비스(Ridesharing service), 또는 운송 네트워크 기업(Transportation network company, TNC)는 인터넷이나 모바일 응용 소프트웨어를 통해 차량과 운전자를 탑승자에 연결해 주는 서비스 및 기업을 일컫는다.[1] 이같은 승차 공유 서비스는 일종의 공유경제로 분류된다. 세계적으로 우버리프트 등의 승차 공유 서비스가 업계를 선도하고 있으며, 대한민국카카오 T도 일종의 승차 공유 서비스를 제공하는 운송 네트워크 기업에 속한다.[2]

특징편집

승차 공유 서비스는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한 즉각적인 승차 연결로, 택시가 잘 다니지 않는 인구밀도가 낮은 지역이나 저소득층 지역에서도 택시 요금보다 저렴한 운임료로 승차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장점이 있다.[3][4][5] 또한 탑승자의 요청을 해당 지역의 운전자가 수락하는 것과 동시에 목적지 거리 기준으로 결제가 되면서 승차 연결이 이루어지기 때문에, 여러 국가에 만연한 문제인 택시의 승차 거부, 경로 우회, 바가지 요금이 없다는 것도 장점으로 꼽히고 있다.[6][7]

이런 승차 공유 서비스가 승객이 없는 택시들의 도심 지역 배회로 인한 교통 체증을 줄여준다는 보고도 있다.[8] 또한 차량을 소유한 사람들이 부업으로서 운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도 있다.[9] 전미경제연구소(National Bureau of Economic Research)에서는 승차 공유 서비스가 기존의 전통적인 택시보다 승객들에게 더욱 효율적인 승차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연구 분석을 내놓았다.[10]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Rayle, L., S. Shaheen, N. Chan, D. Dai, and R. Cervero. "App-Based, On-Demand Ride Services: Comparing Taxi and Ridesourcing Trips and User Characteristics in San Francisco". University of California Transportation Center, 2014.
  2. “[카풀 결국 연기] 우버·풀러스 이어 카풀까지...5년째 시동도 못건 승차공유”. 《서울경제》. 2018년 12월 13일. 2018년 12월 16일에 확인함. 
  3. “Uber is here to stay, and that's a good thing”. 《The Globe and Mail》. 
  4. Megan McArdle (2015년 7월 20일). “Uber Serves the Poor by Going Where Taxis Don't”. 《BloombergView.com》. 
  5. Rott, Nate (2013년 8월 8일). “California's New Rules Could Change The Rideshare Game”. 《NPR》. 
  6. “[수도권] "호주, 1달러 더 받아 우버 도입해.. 카풀사태도 상생방안 찾아야". 《YTN》. 2018년 12월 13일. 2018년 12월 16일에 확인함. 
  7. “[비바100] 승차거부 없이 곧바로 배차… 한국형 우버를 '타다'. 《브릿지경제》. 2018년 10월 17일. 2018년 12월 16일에 확인함. 
  8. Felix Salmon (2015년 7월 30일). “New Yorkers love Uber. But is Uber good for New York?”. 《Fusion》. 
  9. “The gig-economy: Uber good or Uber bad?”. canadianlabour.ca. 2015년 5월 12일. 2015년 9월 1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8년 12월 15일에 확인함. 
  10. Cramer, Judd; Krueger, Alan B. (2016). “Disruptive Change in the Taxi Business: The Case of Uber”. 《American Economic Review》. Papers and Proceedings 106 (5): 177–182. doi:10.1257/aer.p2016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