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네마달

시네마 달다큐멘터리 영화를 국내외로 배급하는 국내 유일의 다큐멘터리 전문 배급사이자, 독립영화를 제작하는 독립 영화사이다.

시네마 달
원어
Cinema DAL
산업 분야영화 제작, 영화 배급
창립2008년
창립자김일권
본사 소재지서울특별시 종로구 명륜3가 134-2 3층
핵심 인물
김일권, 이상엽
웹사이트http://cinemadal.com

2008년 여름 설립된 이후, 11월 <동백아가씨>를 시작으로, <살기 위하여>, <길>, <샘터분식>, <경계도시 2>, <땅의 여자>, <종로의 기적> 등의 극장 개봉과 홍보/마케팅을 진행했으며, 음악영화 <플레이>를 공동 제작했다. 200여편에 달하는 국내 다큐멘터리 영화를 배급하고 있으며, 이 작품들은 극장 상영, 영화제 뿐 아니라 공동체 상영, 지상파 TV와 케이블 TV, 온라인, DVD, IPTV 등의 다양한 경로를 통해 배급하고 있다.[1] 2011년 1월 <쿠바의 연인>에 이어, 5월 <오월애>, 6월 <종로의 기적>, 9월 <꿈의 공장>을 배급하였으며, 11월 <보라>를 배급한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보관된 사본”. 2011년 9월 1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1년 11월 9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