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시바타 씨(일본어: 柴田氏 시바타시[*])는 일본의 씨족이다.

Picto infobox default.png
시바타 씨
고리 속에 기러기 두 마리(丸に二つ雁金)
고리 속에 기러기 두 마리(丸に二つ雁金)
한자 柴田氏
가나 しばたし
본성(本姓) 자칭 세이와 겐지 시바 씨
가조(家祖) 시바타 마사카쓰
종별(種別) 무가
출신지 오와리 국
근거지 에치젠 국
출신 저명인물 시바타 가쓰이에
범례 - 분류:일본의 씨족

오다 노부나가의 중신 시바타 가쓰이에의 혈족이다. 중시조인 시바타 마사카쓰에치고 국 시바타(오늘날의 니가타현 시바타 시) 사람으로, 이곳 지명을 그대로 명자로 삼았다.

오와리 국 아이치 군 이치시키 성의 《오와리지》(尾張志)에 올라온 성주들 중에 시바타 겐로쿠(柴田源六)라는 이름이 보인다. 성하의 이치시키 촌에 소재한 신조우 사(神蔵寺)에는 시바타 겐로쿠 미나모토 가쓰시게(柴田源六源勝重)의 제를 지내는데, 이 절도 그가 지은 것이라 한다. 가쓰시게의 사망연도는 분큐 3년(서기 1503년)이라 하며, 계명은 영원원전천신예운대거사(霊元院殿天信了運大居士)이다.

센고쿠 시대의 무장 시바타 가쓰이에는 그 이웃인 무라카미 촌 출신인데, 만일 가쓰이에가 가쓰시게의 후예라면 시기상 손자뻘로 추정된다. 그러나 가쓰이에가 가쓰시게의 손자라는 기술도 족보도 확실히 규명된 것은 없다. 가쓰이에는 젊은 나이에 오와리의 오다 노부히데, 노부나가 부자를 가로로서 섬겼다. 덴쇼 10년(서기 1582년) 노부나가와 그 후계자 노부타다혼노지의 변으로 급사하자 노부나가의 후계자를 놓고 하시바 히데요시와 대립한다. 덴쇼 11년(1583년) 시즈가타케 전투에서 히데요시와 싸우지만 패배하여 거성인 북 후쿠이 성에서 자살, 가쓰이에 류 시바타 씨는 멸망했다.

가쓰이에의 양자인 시바타 가쓰마사(사쿠마 모리쓰구의 3남)의 아들 가쓰시게도쿠가와 이에야스를 섬겼으며, 그 뒤 에도 막부에서는 하타모토로서 시바타의 가명을 존속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