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일관

심일관(沈一貫, 1531년 ~ 1615년)은 중국 명나라의 정치인, 관료, 학자이다. 절강성 은현(鄞縣, 지금의 저장성 닝보) 출신이다. 자는 견오(肩吾), 호는 용강(龍江), 시호는 문공(文恭)이다.

생애편집

1568년(융경2년)에 진사(進士)가 되었다. 사관(史館)과 이부시랑(吏部侍郞)을 거쳐, 1594년(만력22년) 예부상서(禮部尙書)로 입조하여, 동각대학사(東閣大學士)가 되어 기무(機務)에 참여하였다.

그 뒤, 호부상서(戶部尙書), 무영전대학사(武英殿太學士), 이부상서(吏部尙書), 건극전대학사(建極殿大學士) 등을 거쳐, 1601년(만력29년) 내각을 총괄하는 내각대학사 수보 (內閣大學士 首輔)가 되었다.

임진왜란 때, 명군의 조선 파병을 적극 건의하여 성사시켰다.

반(反)동림당(東林黨) 영수로서 동림당 예부상서 심리(沈鯉)와 불화하여 그를 탄핵하다가, 1606년(만력34년) 심리와 함께 파직되었다.

사장(詞章)에 능했다.

저서편집

  • 《역학(易學)》
  • 《장자통(莊子通)》
  • 《경사굉사(經史宏辭)》
  • 《경정초(敬亭草)》
  • 《오월유고(吳越遊稿)》

같이 보기편집

참조편집

전 임
조지고(趙志皐)
제55대 명나라 내각대학사 수보
1601년 ~ 1606년
후 임
주갱(朱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