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아사히히메

아사히히메(일본어: 朝日姫, 덴분 12년(1543년) ~ 덴쇼 18년 음력 1월 14일(1590년 2월 18일))는 도요토미 히데요시(豐臣秀吉)의 아버지가 다른 여동생이며[1] 도쿠가와 이에야스(德川家康)의 두 번째 아내이다. 아버지는 지쿠아미(竹阿弥), 어머니는 나카(仲; 후에 오만도코로(大政所)). 이름으로는 아사히(旭), 마쓰(末津) 등이 있으며, 이에야스와 결혼 후 스루가고젠(駿河御前)으로 불렸다. 법명은 난묘인도노(南明院殿).

오와리(尾張)의 농부에게 시집갔지만 히데요시의 출세와 더불어 남편도 무사(사지 휴가노카미(佐治日向守)라고 이름지었다)로 발탁되었다. 히데요시의 나가하마 성주 시대에 남편이 자살을 했기 때문에, 히데요시의 요리키(与力)인 소에다 요시나리(副田吉成)[2]와 재혼했다. 1586년 히데요시는 도쿠가와 이에야스를 회유하기 위해 아사히히메를 강제로 이혼시키고 이에야스의 후처로 시집보냈다. 그 후 1588년에 어머니 오만도코로의 병문안을 이유로 교토로 올라와 그 길로 교토 주라쿠다이(聚楽第)에서 숨졌다.[3]

전 남편인 소에다 요시나리는 히데요시가 영지를 늘려주는 것을 거부하고 은퇴해 버렸다고 한다. 또한 이때의 남편이 사지 휴가노카미였다는 설도 있다.[4]

각주편집

  1. 오와다 데쓰오(小和田哲男). 〈주코신쇼(中公新書)〉. 《《도요토미 히데요시》》. 에서는 아버지가 같은 여동생으로 나온다.
  2. 진베에(甚兵衛)
  3. 묘소 : 교토 시 도후쿠지(東福寺).
  4. 야마오카 소하치(山岡荘八)의 소설 『도쿠가와 이에야스』에서는 이 설을 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