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좌표: 북위 35° 40′ 40.5″ 동경 139° 43′ 28.9″ / 북위 35.677917° 동경 139.724694°  / 35.677917; 139.724694

아카사카 동궁어소의 사마가하시 문

동궁어소 (일본어: 東宮御所 토구고쇼[*])는 일본 황실에서 황태자가 사는 곳을 가리킨다. 이는 조선의 왕세자가 지냈던 "동궁" (東宮)과 같은 기능을 하는 곳이지만, 동궁의 처소가 궁궐에 있었던 것과는 달리 일본 황실의 동궁어소는 고쿄 바깥에 따로 있다. 나루히토 황태자 내외와 딸 도시노미야 아이코 내친왕이 살고 있는 지금의 어소는 미나토 구의 아카사카 (赤坂)의 국유지에 있다.[1]

역사적으로 동궁어소는 여러 차례 자리를 옮겨왔다. 원래는 천황이 있던 교토에 있었으나, 1909년 요시히토 황태자 (다이쇼 천황)의 동궁어소를 건설하면서 도쿄로 옮겨갔다.[2] 히로히토 황태자 (쇼와 천황)는 미나토 구의 다카나와에 지어진 동궁어소에 살았으며[3], 나중에는 미나토 구 아오야마의 동궁으로 옮겨 살았다. 지금의 동궁어소는 1960년에 지어졌으며, 아키히토 천황도 황태자 시절에 이 곳에서 지냈다.

각주편집

  1. 동궁어소 등, 일본 궁내청 웹사이트, 2012년 12월 16일 확인.
  2. 다이쇼 천황이 쓰던 동궁은 천황 즉위 후 별궁이 되었다가, 지금은 황실 영빈관으로 쓰이고 있다.
  3. 다카나와 동궁어소의 정문은 우에노에 있는 도쿄 국립박물관에 전시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