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톤 요제프 그루샤

안톤 요제프 그루샤(독일어: Anton Josef Gruscha, 1820년 11월 3일 - 1911년 8월 5일)는 오스트리아 가톨릭교회추기경이자 빈 대교구장 주교이다.

안톤 요제프 그루샤

오스트리아 태생인 그는 1839년 10월 31일 소품을 받았으며, 1842년 7월 9일 차부제품을 받았다. 1843년 5월 4일 사제품을 받았다. 빈 대학교에 입학한 그는 1849년 신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사제로 서품된 후 그는 빈 대교구 지역 중 성 레오폴도 본당에서 본당 신부로서 사목 활동을 하였다. 또한 테레지아 아카데미의 종교학 교수였으며 빈 대성당의 강론자이자 대학의 사목 신학을 가르치는 교수로도 활동하였다. 그리고 교황의 의전관 보조로 임명되기도 하였다.

주교편집

1878년 3월 28일 안톤 요제프 그루샤는 교황 레오 13세에 의해 카레의 교구장 주교 및 빈 대교구의 보좌주교로 임명되었다. 1890년 6월 23일에는 빈 대교구장이 되었다.

추기경편집

1891년 6월 1일 교황 레오 13세에 의해 안톤 요제프 그루샤는 산타 마리아 데즐리 안젤리 성당의 사제급 추기경에 서임되었다. 그는 1903년 교황 비오 10세가 선출된 콘클라베에 참석하였으며, 그곳에서 푸지나 추기경이 새 교황으로 선출되는 것을 반대한다는 프란츠 요제프 1세 황제의 거부권 행사를 반대하였다. 그루샤 추기경은 1911년에 선종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