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약암온천(藥岩溫泉)는 경기도 김포시 대곶면 약암리에 위치한 경기도의 온천이다. 이 온천은 땅에서 솟아나는 홍염천(紅鹽泉)으로 유명하다.

온천의 유래편집

약암온천은 조선시대 제 25대 왕이었던 철종이 이곳을 행차중 눈병이 나서 이 물로 눈을 씻어 눈병이 나았기 때문에 지명을 약암으로 하명 하였다고 전해 내려온다.

홍염천편집

지하 암반 400M에서 숙성 용출돼 대기중에 오염이 전혀되지 않은 순수한 광염천수로써 염분이 바닷물 농도의 10분의 1정도며, 철분과 무기질이 다량함유되어 있고 용출후 10분정도 경과되면 색이 붉은색으로 변하는 특징을 가지고도 있다.

근처관광지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