얀 밥티스타 판 헬몬트

얀 밥티스타 판 헬몬트(Jan Baptista van Helmont, 1579년 1월 12일[1] ~ 1644년 12월 30일)는 벨기에화학자이다. 브뤼셀에서 출생하여, 처음에는 의학을 공부하였으나, 후에 화학·자연 철학으로 바꾸었다. 그는 화학에 있어서 천평(저울)을 써야 한다고 주장하였으며, 또 화학 변화를 할 때에는 물질이 없어지지 않는다는 사실을 밝혔다. 화학 용어에 관해서도 기체나 산·염기의 결합에 '포화'라고 하는 말을 처음으로 사용하는 등 화학 발전에 크게 공헌하였다.

Picto infobox character.png
얀 밥티스타 판 헬몬트
Jan Van Helmont
Jan Van Helmont
출생 1579년 1월 12일(1579-01-12)
브뤼셀
사망 1644년 12월 30일(1644-12-30)(65세)
브라므스 브라반트 주, Vilvoorde
국적 벨기에
분야 화학, 생리학, 의학
지도 교수 Martinus Antonius del Rio Adam Haslmayr
주요 업적 pneumatic chemistry

참고편집

  1. “Johannes Baptist Van Helmont”. 2008년 5월 2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7년 2월 10일에 확인함.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