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스터 방위협회

얼스터 방위협회(영어: Ulster Defence Association, 약칭:UDA)는 북아일랜드에서 가장 규모가 큰 얼스터 왕당주의 준군사조직이다. 1971년 9월 창설되어, 이후 24년 동안 북아일랜드 분쟁에 관여했다. UDA는 준군사 타격을 가할 때면 얼스터 자유투사(Ulster Freedom Fighters; UFF)라는 가짜 이름을 사용하여 UDA가 불법화되는 것을 회피했다. 영국 정부는 "UFF"를 1973년 11월 불법화했으나 UDA는 1992년 8월 10일에 가서야 테러 조직으로 지정되었다.

Picto infobox military.png
얼스터 방위협회
Ulster Defence Association
북아일랜드 분쟁에 참전
Flag of the Ulster Defence Association.svg
UDA의 기
활동기간 1971년 9월 ~ 2007년 11월
이념 얼스터 왕당주의
영국 연합주의
반가톨릭주의
지도자 찰스 하딩 스미스(1971년 ~ 1973년)
짐 앤더슨(1972년 4월 ~ 12월)
앤디 티리(1973년 ~ 1988년)
본부 벨파스트
활동지역 북아일랜드,
아일랜드 공화국
병력 40,000 여명(1972년 전성기)
1,000 명 이하(활동 중단 시점)
동맹단체 왕당파 의용군
붉은 손 수비군
적대단체 아일랜드 공화국군
참여한 전투 밀타운 학살
신그레이엄 마권업소 총격
캐슬러록 참살
그레이스틸 학살
미국 미국, 영국 영국
정부에 의해 테러조직으로 지정
위장단체인 UFF의 기.

UDA/UFF의 목적은 왕당파가 우세한 지역의 개신교도들을 지키는 자경단 행위와 아일랜드 공화주의자, 특히 아일랜드 공화국군 임시파(PIRA)와의 항쟁이었다. 그러나 희생자 대부분은 사실 비무장 민간인들이었고, 그 중 절대 다수는 천주교도들이었다. UDA/UFF가 관여된 주요 사건으로는 밀타운 학살, 신그레이엄 마권업소 총격, 캐슬러록 참살, 그레이스틸 학살 등이 있다. 1972년부터는 남쪽의 아일랜드 공화국에게도 폭탄테러를 자행했다. UDA/UFF는 1994년 무장투쟁 포기를 선언했지만 말뿐이었고 사실상 실제로 무장이 완전히 해제된 것은 2007년 11월에 이르러서였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