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래비리국

여래비리국(如來卑離國)은 마한 54소국 중 하나로, 위치는 정확하지 않으나 전라북도 익산시 여산면에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초기 철기문화를 배경으로 성장하여 토착 사회집단과 지배세력을 토대로 독립적인 상태에 있다가 4세기 중엽에 다른 마한 소국들과 함께 백제에 복속된 것으로 보인다.

여래미리라는 마을이 충남 예산군 신양면에 있는데, 여래비리국에서 연유했을것이 향토사가들이 얘기합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