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예브도키야 표도로브나 로푸히나(러시아어: Евдоки́я Фёдоровна Лопухина, 1669년 8월 9일 ~ 1731년 9월 7일)는 러시아의 귀족이자 러시아 제국 차르인 표트르 1세의 첫 아내이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예브도키야 로푸히나
러시아어: Евдоки́я Лопухина
Eudoksja.jpeg
지위
Monomakh hat.svg
러시아의 차리나
재위 1689년 ~ 1698년
이름
예브도키야 표도로브나 로푸히나
Евдоки́я Фёдоровна Лопухина
신상정보
출생일 1669년 8월 9일(1669-08-09)
사망일 1731년 9월 7일(1731-09-07) (62세)
가문 로푸힌가 (혼전)
로마노프가 (혼후)
부친 표도르 아브라모비치 로푸힌
모친 우스티니야 보그다노브나 르티셰바
배우자 표트르 1세
자녀 알렉세이 페트로비치 황태자
알렉산드르 페트로비치 대공 (요절)
파벨 페트로비치 대공 (요절)
종교 러시아 정교

예브도키야 로푸히나는 당시 러시아의 귀족인 표도르 아브라모비치 로푸힌과 우스티니야 보그다노브나 르티셰바의 딸로 태어났다. 1689년 표트르 1세와 결혼하였고, 장남 알렉세이를 포함해 아들 3명을 낳았지만 평민 출신의 시종 마르타 스카브론스카야에 푹 빠진 표트르 1세는 예브도키야가 성품이 모질다는 이유로 황후에서 폐위시키고 수도원으로 보냈다. 1727년 그녀의 손자 표트르 2세가 제위에 오르자 모스크바로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