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오산 궐리사 성적도

오산 궐리사 성적도(烏山 闕里祠 聖蹟圖)는 경기도 오산시 궐동에 있는, 대한제국시대의 목판이다. 1974년 9월 26일 경기도의 유형문화재 제62호로 지정되었다.

궐리사성적도
(闕里祠聖蹟圖)
대한민국 경기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62호
(1974년 9월 26일 지정)
수량1폭
시대대한제국시대
위치
주소경기도 오산시 궐동 152번지
좌표북위 37° 9′ 36″ 동경 127° 3′ 43″ / 북위 37.16000° 동경 127.06194°  / 37.16000; 127.06194좌표: 북위 37° 9′ 36″ 동경 127° 3′ 43″ / 북위 37.16000° 동경 127.06194°  / 37.16000; 127.06194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이 그림은 공자의 생애를 그림으로 새긴 목판으로, 공자의 76대손인 한국인 공재헌이 1904년 중국 산동성에 가서 구한 것을 본떠 만들었다. 하지만 이것을 간행한 이유는 정확히 알 수가 없다.

목판은 피나무로 되어 있고 모두 60장인데, 크기는 가로 70cm, 세로 32cm이다.

또한 이것을 보관하고 있는 궐리사(공자를 모신 사당)는 우리나라에서 오산과 노성 2곳 밖에는 없다. 오산 궐리사는 정조 16년(1792)에 착공하여 그 다음해에 완성하였는데, 이 곳은 중종 때 문신이자 공자의 64대손인 공서린이 서재를 세워 후학을 가르치던 곳으로 정조가 사당을 지어 공자의 영정을 모시게 했다. 이에 정조는 친히 궐리사라는 현판을 친히 썼을 정도로 관심을 보였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