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혜원 (기업인)

오혜원(영어: Oh Hyewon, 1972년 ~ )은 제일기획 상무를 역임한 대한민국의 광고인이다.

오혜원
Oh Hyewon
출생1972년
서울특별시
거주지서울특별시
성별여성
국적대한민국 대한민국
학력한국외국어대학교 학사
직업광고인
소속제일기획
상훈제19회 한국광고대회 문화관광부 표창

생애편집

1994년 여성 공채 2기로 삼성그룹에 입사하였다. 제일기획에서 카피라이터로서 네이버, 삼성전자 광고 제작에 크게 기여하면서 서서히 인정을 받았고, 2004년 애니콜 광고 제작 과정에서 이기태 전 삼성전자 부회장의 신임을 얻었다. 2006년 제53회 칸 국제 광고제의 최연소 심사위원으로 선임되었으며, 2012년 입사 동기 중에 가장 빨리 임원이 되었다.[1][2][3]

경력편집

  • 1994년 : 제일기획 입사
  • 2002년 : AP팀 담당 간부
  • 2003년 : 크리에이티브 그룹 담당 간부
  • 2004년 : 애니콜 제작 CD
  • 2007년 : 오혜원 CD (팀장)
  • 2008년 : 더 사우스 제작 그룹 디렉터
  • 2010년 : 국내 제작 그룹 디렉터
  • 2011년 : 콘텐츠본부 E. CD (상무)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