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강 (의춘후)

왕강(王強, ? ~ 23년)은 전한 말기 ~ 신나라의 제후로, 낙안군 사람이다. 태상 왕함의 손자이다.

행적편집

건평 4년(기원전 3년)[1], 왕함의 뒤를 이어 의춘(宜春侯)에 봉해졌다.

의춘후 강 26년 즉 경시 원년(23년), 신나라가 멸망하였다. 왕강은 난리통에 병사의 손에 죽었다.

출전편집

선대
아버지 의춘희후 왕장
전한 ~ 의 의춘후
기원전 3년[1] ~ 기원후 23년
후대
(신 멸망)

각주편집

  1. 한서 외척은택후표에는 건평 3년(기원전 4년)으로 기록되어 있으나, 이러할 경우 아버지 왕장의 몰년과 맞지 않게 되며, 또 의춘후 강 26년이 경시 원년으로 병기된 것과도 어긋난다. '건평 4년'이라야 왕장의 몰년·의춘후 강 26년의 조건을 모두 만족하므로, 이에 따라 바로잡는다.